영등포투데이
문화/생활행사종합
만돌린 선율, 아름다운 밤 선물영등포만돌린챔버, 지난 23일 정기연주회… 협연 등 ‘감동의 앙상블’
영등포투데이  |  webmaster@ydptoda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26  12:40:00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msn
   
   

▲ 영만챔과 Breganze 오케스트라 팀이 합주를 통해 아름다운 선율을 선물했다.

 

만돌린의 합주가 초겨울 저녁을 아름다운 선율로 가득 채우며 색다른 감동을 선물했다.

관내 주부들로 구성된 영등포만돌린챔버(단장 이혜숙, 이하 ‘영만챔’)는 지난 23일 저녁 TCC아트홀에서 제5회 정기연주회를 갖고 사람들을 초겨울 어디 매 쯤으로 인도했다. 이들을 태워 나른 것은 감미로운 음악과 늦가을과 초겨울의 색이 다른 선율, 그 자체였다.

2014년 주부들로 구성된 영등포만돌린챔버는 매년 정기연주회를 비롯해 병원 환우들을 위한 연주, 지역사회 행사, 각종 음악회 찬조출연 등 활발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음악이 주는 기쁨과 행복도 지역사회에 끊임없이 실어 나르며 빠르게 자리매김 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100년 역사를 지닌 이탈리아 Breganze 오케스트라 팀을 초청해 칼라체와 만도니코 등 초연되는 곡들을 연주해 아트홀을 가득 매운 청중들에게 감동을 선사하며 앙상블을 이루었다. 또 파올라 치콜렐라(주한이탈리아) 문화원장과 한천희(영등포문화원) 원장 등도 동참해 자리를 빛냈다. 

총 3부로 나뉘어 열린 이날 1부는 영만챔의 공연, 2부는 Breganze 오케스트라 팀의 연주, 3부는 영만챔과 오케스트라팀의 합주로 2시간의 시공을 음악으로 가득 채웠다.

첫 번째 영만챔의 공연에서는 ‘첫날처럼’, ‘영화 80일간의 세계일주’, ‘영화 라이온 킹’ 등이 관객 속으로 전해져 순수음악에 목마른 청중들의 욕구를 달래주기에 충분했고 이어 Breganze 오케스트라 팀이 ‘Intra I Ples’, ‘That Italian Rag’ 등 주옥같은 곡을 선보여 앵콜 송을 여러차례 받아 분위기를 띄우는데 성공했다.

이어 3부에서는 영만챔과 Breganze 오케스트라의 합주로 만돌린 공연의 진수를 보여줬다. ‘Concerto em Sol Major 532’를 비롯해 ‘Serenata Romatica’ 등 3곡을 연주해 박수갈채를 받았고 우리에게 익숙한 ‘아리랑’과 ‘산타루치아’도 앵콜곡으로 연주해 더 아름다운 겨울밤을 맛볼 수 있도록 했다.

이에 대해 이혜숙 단장은 “서툴고 부족한 영등포만돌린챔버 정기공연에 찾아와 박수를 보내준 관객 모두에게 고맙다.”며 “올해는 이탈리아 오케스트라 팀을 초대해 공연의 깊이는 물론 협연을 통해 즐거운 시간을 만들 수 있어 행복했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Breganze 오케스트라는 영만챔 단원과 김상화 지휘자에게 Breganze 지도(3D 개념의 그림)와 포도주, 기념품 등을 전달해 우정의 깊이를 더욱 두텁게 다졌다.

------------------------------------------------------------------------------

*만돌린은 발현 악기의 한 가지이다. 기타와 비슷하게 만든 에스파냐의 악기로, 오늘날 쓰이고 있는 것은 19세기 말엽에 이탈리아에서 개량된 것이다. 울림통과 줄받침대로 되어 있고, 줄은 두 줄씩 한 쌍이 되어 네 쌍(8줄)이 있다. 몸통은 바가지 같이 불룩하다. 손가락이나 피크로 줄을 퉁겨 내려침과 올려침의 두 가지 연주법이 있다. 소리가 맑고 아름다우며 독주 · 합주에 쓰인다.

   
▲ 이탈리아 문화원 관계자가 이혜숙 단장에게 각종 기념품 등을 선물하며 우의를 다지고 있다.
< 저작권자 © 영등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영등포투데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
가장 많이 본 뉴스
1
친환경 최우수의원으로 ‘우뚝’
2
‘리더스 아카데미’ 56명 수료
3
感動이 함께 머문 詩 낭송 '좋다'
4
고작 3석 늘리려고 이 지경을 만들었나
5
공인중개사 ‘제2의 도약’ 선언
6
어절씨구! ‘노래 경연대회’, 장애인들의 행복소리 우뚝
7
나눔·봉사 주인공 ‘한자리에’
8
‘꽁초 픽’이 뭐지? 청결과 재미 동거
9
채 구청장, 洞 복지대학 졸업생 축하
10
박원순 시장 토크콘서트 벌인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영등포투데이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등포로3길 23 코업레지던스 842호  |  대표전화 : 02-835-0966  |  팩스 : 02-835-0967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다-07564   |  발행인 : 김홍민   |  편집인 : 김홍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홍민
후원계좌 : 우리은행 1005-101-158070 (영등포투데이)
Copyright ⓒ 2011 영등포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n-book@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