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투데이
사회/봉사미담/봉사
모두休 청소년야영장 ‘알쥬?’區 최초 수련시설 청양군에 마련, 8월말 현재 455건 이용… 청소년 53.4% 사용
영등포투데이  |  webmaster@ydptoda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10  10:39:48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msn
   
▲ 모두휴청소년야영장 현장.
   

▲ 글램핑장.

 

아무리 경기가 어렵고 힘들어도 친구들과 놀러가는 것을 포기할 순 없다. 하지만 ‘어디로 갈까’ 생각을 해보면 마땅히 떠오르는 곳이 없을 때가 있다. 고민스러울 땐 우리구와 자매결연 도시인 충남 청양군을 가보는 것은 어떨까.
아직 울긋불긋한 단풍은 들기 전이지만 빨간 고추와 진분홍색의 구기자가 색을 더욱 천연색으로 물들이며 유혹하고 있다. 또 칠갑산과 장곡사는 장승, 다양한 문화재로 관광객들에게 손짓하는 중이다. 특히 이곳은 청양군 관내 초등학교(대치초교)가 폐교되자 이곳저곳 다양한 대책을 알아보던 중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2017년 매입한 후 51억 원(지가 포함)의 예산을 들여 리모델링 후 청소년 쉼터로 개장해 일석다조(一石多鳥)의 효과를 누릴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영등포구도 좋고 청양군도 만족하는 도농(都農)지자체의 자매결연이 앙상블을 이룩한 것. 지난 5월 17일 오픈해 한 번 쯤은 꼭 가봐야 할 곳 중 하나로 여겨지고 있는 ‘모두휴(休) 청소년야영장’에 대해 운영과 시설·규모는 물론 이웃의 축제와 볼거리도 찾아보았다.

글램핑장, 족구장, 산책로, 세미나실 등 다양한 시설

‘모두휴(休) 청소년 야영장’이란 간판을 내건 이 시설은 청소년들이 학교교육에서 잠시 벗어나 자연 속에서 다양한 체험을 통해 호연지기(浩然之氣)를 넓힘은 물론 글램핑장, 족구장, 산책로, 야영데크 등 다양한 시설을 통해 몸과 마음을 달랠 수 있도록 꾸몄다. 특히 ‘충남의 알프스’라고 불리는 칠갑산이 바로 앞에 위치해 있어 맑은 공기를 마실 수 있는 쾌적한 휴식공간이자 심신을 달랠 수 있는 최적의 수련시설이다.
청소년들이 도심을 떠나 자연을 만끽하며 여가, 문화, 교육 등 각종 수련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5월 17일부터 운영을 시작했고 청소년은 물론 구민도 이용도 가능하다.
지난달 말까지 운영한 결과 455건, 2,133명이 이용했고 이중 청소년 팀은 327건 총 1,138명이 참여해 전체 이용률 중 53.4%를 차지해 절반을 넘겼다. 특히 이곳을 찾았다가 다시 찾은 재방문율도 10% 넘어 이용가치가 충분 할 것으로 내부 직원은 전망했다.
1만 2936㎡(3913.14평)면적에 건물 1개동과 야영장을 갖추고 있는 야영장은 객실과 야영 두 가지 형태의 숙박이 모두 가능하다. 휴양소 본관에는 객실 4인실(33.7㎡) 10실과 6인실(41.3㎡) 1실 △휴게실 △다목적실 △세미나실 등이 있다.
야영장은 40여 명이 이용할 수 있는 야외 캠핑장 10면과 화장실, 공동 개수대, 샤워장 등으로 조성했다. 특히 독특한 디자인의 글램핑장을 설치해 이색적인 휴양 공간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 탁 트인 넓은 잔디광장과 족구장을 구비해 청소년의 야외활동을 지원한다. 야영장 주변으로 산책로를 조성하고 사진이 잘 나오는 배경 곳곳에 포토존을 설치했다.

쉴까? 놀러 갈까? 그렇다면 청양으로


객실 이용요금은 구민 기준 4~8만 원이며, 야영장 데크는 1만 원, 글램핑장은 5만 원이다. 자매도시 청양군민도 영등포구민과 동일하게 적용된다. 타 지역 주민은 객실 6만 8천 원~13만 6천 원, 야영장 1만 7천 원과 글램핑장 8만 5천 원으로 이용 가능하다.
주변 관광 명소는 ‘칠갑산 도립공원’을 비롯해 천장호 출렁다리, 고운 식물원, 장곡사, 천문대 등으로 수려한 자연경관과 문화유산을 둘러볼 수 있 수 있다. 또 구기자 축제를 비롯해 장승문화축제 등 지역 축제를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과 인근에 위치한 남산 녹색 둘레길 트레킹 코스를 개발할 계획이다.
또한 청소년을 위한 백제 유적지 역사투어와 초보자 캠핑스쿨 등 각종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휴식은 물론 다양한 즐길 거리를 제공하고자 한다. ‘모두휴(休) 청소년야영장’ 예약은 서울시 공공서비스 예약 홈페이지(http://yeyak.seoul.go.kr/main.web)에서 가능하며 이달 말부터 신청, 이용할 수 있다.
채현일 구청장은 “모두휴 청소년야영장에서 청소년들이 휴식과 교육, 다양한 체험 활동을 하기를 기대한다.”며 “도심의 바쁜 일상생활에 지친 청소년과 구민들이 자연 속에서 편안히 휴식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영등포구와 청양군은 1995년 자매결연 맺은 이래 24년째 문화, 교육, 직거래장터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를 이어오고 있다.

   
▲ 청소년야영장 실내공간.
< 저작권자 © 영등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영등포투데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
가장 많이 본 뉴스
1
토요휴무‧정년연장 촉구 결의
2
신천지 10만 명 수료식 성공개최 복음전파 ‘새 역사’
3
신길FC팀, 성인‧高 ‘우승’ 영예
4
한강미디어高에 장학금 전달
5
보수 대통합, “창조적 파괴로 가야”
6
사랑의 쌀 나눔, 3백포 전달
7
‘탁 트인 소통‧공감의 만남’ 가져
8
나누는 손길 ‘따뜻한 세상’
9
詩 그리고 음악 ‘感性 만추’
10
월동 상생장터, 都農 모두 살린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영등포투데이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등포로3길 23 코업레지던스 842호  |  대표전화 : 02-835-0966  |  팩스 : 02-835-0967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다-07564   |  발행인 : 김홍민   |  편집인 : 김홍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홍민
후원계좌 : 우리은행 1005-101-158070 (영등포투데이)
Copyright ⓒ 2011 영등포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n-book@hanmail.net